메뉴 건너뛰기

지팡이교회

신앙 칼럼

조회 수 2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후임 목사는 그들만의 리그인가?

 

목회도 학벌인가보다. 일반대학 졸업 후, 신학대학원 졸업 그리고 박사 학위도 요구하는 시대이다. 더 놀라웠던 것은 성령세례를 경험한 자를 요구하는 교회도 있다. 이런 시대에 나는 예레미야와 사도 바울이 떠 오른다. 그들은 울었고, 큰 교회보다 진정한 섬김을 보여주었다.

이력서도 세상 적이라고 할 수 있다. 결국, 스펙 아닐까? 신앙경력, 목회경력, 사회경력, 각종 자격증 등을 요구한다. 초대교회는 스펙보다 그 사람의 마음을 보았다. 과연 이력서로 그 사람의 마음을 볼 수 있는가이다.

목회는 사모의 역할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사모에 대한 소개서도 요구하는 것은 좀 그렇다. 성장 과정과 학력 그리고 사회경력 등을 요구하는 것을 보면 위임 목사는 별 따기다.

참고로 교회 사역을 해 오면서 대표적인 성공사례를 요구하는 교회도 있다.

목회는 마음으로 하는 것이다. 스펙으로 교회를 성공시키고자 하는 것은 과연 성경적일까? 개인적으로 고민해 본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후임 목사는 그들만의 리그인가? 전은덕 2019.12.30 25
45 목사이든, 성도이든.... 전은덕 2019.11.10 49
44 네덜란드 개혁교회의 역사와 주요한 특징들 전은덕 2019.10.16 88
43 광화문의 헌금함을 보며........ 전은덕 2019.10.04 61
42 목회자의 마음...... 전은덕 2019.06.25 69
41 성만찬에서 어떤 떡을 사용할 것인가? 이남규 교수(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조직신학) 전은덕 2019.05.13 176
40 도르트 400주년 합신대강좌(첨부파일 참고) file 전은덕 2019.04.21 99
39 황금돼지의 해 돼지의 덕담 이대로 좋은가? 전은덕 2019.01.27 85
38 루터의 종교개혁를 생각하면서 고난과 인내의 길을 가기를 소망합니다 전은덕 2018.11.03 120
37 작지만 소망을 품은 목회자......... 전은덕 2018.06.24 123
36 목사의 강설(설교)에 대한 여러 질문.... 예린한 질문입니다. 전은덕 2018.06.08 191
35 성탄절의 진정한 의미 전은덕 2017.12.25 314
34 나는 무엇을 믿는가? 전은덕 2017.11.28 303
33 만인이 기도하는 집을 강도의 소굴로 만들어 버린 명성을 개탄하며.... 전은덕 2017.11.15 313
32 이승구교수의 칼럼(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전은덕 2017.10.27 228
31 궁금하다? 살까? 산다? 전은덕 2017.06.25 207
30 교회의 하나됨을 위하여 -윤성헌 목사 전은덕 2017.03.20 203
29 조미료 복음과 말씀의 종- 성서계명교회 최동규 목사님의 글 전은덕 2016.12.13 484
28 교회는 기댈만한 것인가? 전은덕 2016.11.23 229
27 교회다운 교회가 되려면.......강상수 목사님 전은덕 2016.11.15 6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