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팡이교회

신앙 칼럼

조회 수 27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목사이고 남자입니다. 인생에서 세 번은 울어야 한다고 하지만 저는 많이 울었던 것 같습니다. 하나님과 만남에서 울고, 사랑하는 아내를 위해서 울기도 했고, 친구를 위해서도 울었고, 성도를 위해서도 울기도 했고, 울화통이 치밀어 올라 울기도 했습니다.

 

최근에 그것도........ 주일에 스승님과 전화 통화를 하면서도 참았던 울음이 통화 후 세면대에 가서 울면서 세면을 해도 울고 그러다가 울음을 진정시키고 아무런 이상도 없다는 듯이 설교를 한 적이 있습니다.

 

스승님의 가르침에 그리고 성경적인 목회를 할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신 것이 감사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도 아직도 목회자로서 자질이 많이 부족한 것을 알고 있습니다. 아는데도 저를 믿고 따라오는 성도가 있어서 참 감사하기도 합니다. 참으로 많이 부족합니다. 부족하기 때문에 많이 우는 것 같습니다.

 

어린 아이를 보면 울어도 웃음이 나오지만 어른을 보면 웃음보다 더 울어야 하는 목회자 참으로 아이러니 합니다. 과연 저는 목회자로서 잘 할 수 있을까 의문이 들기도 합니다. 많이 부족하기에 스승님의 가르침에 한 걸음씩 교회론을 느리더라도 가보고자 합니다. 왜 많이 부족한 저를 불러서 왜 많이 울게 하는지 참으로 죄송할 뿐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 사도 바울을 보면서 그리고 나를 바라보는 목회자의 자세- 전은덕 목사 전은덕 2016.08.19 207
47 무엇을 믿습니까?(전은덕 목사) 전은덕 2016.08.19 139
46 전병욱 목사의 범죄에 대한 탄원서에 서명을 하면서....... 전은덕 2016.08.19 137
45 "축원합니다"는 성경적인가? 전은덕 2016.08.19 449
44 일천번제 성경적인가? 아닌가? 제대로 알자 전은덕 2016.08.19 179
43 하나님 나라에 대한 이해 돕기 전은덕 2016.08.19 72
42 목사의 의의 전은덕 2016.08.19 116
41 하나님 나라와 교회 전은덕 2016.08.19 280
40 거룩한 생활은 교회 전은덕 2016.08.19 136
39 개혁해야 할 예배 전은덕 2016.08.19 137
38 충동성 있는 삶의 '회개' 전은덕 2016.08.19 190
37 휴가를 보내면서도 교회를 생각하는 마음의 글........... 전은덕 2016.08.19 134
36 목회서신으로 본 목회자의 마음을 생각하면서..... 전은덕 2016.08.22 245
35 개혁신학 포럼을 마무리 하면서................. 전은덕 2016.08.22 189
34 참된 그리스도인의 표지? - 언약교회 박주동 목사 전은덕 2016.08.22 588
33 故 최일환 목사의 별세를 애도하며 전은덕 2016.08.23 324
32 고 이동섬 목사님을 생각하면서 마음이 생각하는 글.......................... 전은덕 2016.08.27 2221
31 [회개에 대한 교리설교, 이렇게 한다] 전은덕 2016.08.28 785
30 진실성! 전은덕 2016.08.29 267
» 많이 부족하기에 많이 울고 있는.................. 전은덕 2016.09.01 27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