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팡이교회

신앙 칼럼

조회 수 4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정현 목사가 4월 27일 남가주사랑의교회에서 '국민이 미개하다'는 말이 틀린 것은 아니라고 언급했다는 말과, 한기총 부회장 조광작 목사가 20일에 열린 한기총 임원회의에서 세월호 희생 학생들을 비하하는 발언을 했습니다. 수학여행 가다가 참사를 당한 단원고 학생들을 두고, 가난한 집 아이들이 경주 불국사로 가면 되지 왜 비싼 제주도로 배를 타고 가다 이런 일을 당했는지 모르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래서 결국에는 '기자+쓰레기=기레기'에 이어 목사, 쓰레기를 합친 '목레기'라는 말이 나왔습니다. 세월호 참사를 두고 막말을 한 목사들을 가리킨 말이라는 것을 쉽게 떠오를 것입니다.

 

참으로 목회자로서 해야 할 말입니까? 차라리 유가족을 위해서 기도하면서 그 분들을 섬겨야 한다고 했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윗 글을 쓰면서 저는 목회자의 마음이 무엇인지를 생각했으면 하는 심정으로 글을 쓰고자 합니다. 그 예로 우리가 흔히 말하는 목회서신에 기초하여 성경은 어떻게 말씀하고 있는지를 조명하여 보고자 합니다.

 

목회서신하면 디모데전,후서 그리고 디도서를 지칭합니다. 그러면 목회서신을 처음 쓰신 분은 바로 ‘토마스 아퀴나스’로 이야기를 합니다. 그는 중세 기독교의 대표적인 신학자입니다. 목회서신에서는 편지형식으로 디모데와 디도에게 보낸 것입니다. 내용은 당연히 교회 안에서 목회 사역을 하기 위해서 필요한 지침서와 같은 것이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사도 바울은 두 사역자에게 개인적인 서신으로 보내면서 늘 관심은 ‘정통 신앙의 계승’을 지킴으로 이단의 교리에 빠지지 말라는 것입니다. 그래서 바울은 “사도적인 신앙”을 계승하라는 것입니다. 그 이유는 이단의 가르침에 가장 좋은 대책이기 때문입니다. 결국 이것을 위해서 바울은 목회자라면 선한 시민으로서의 삶을 생활해야 한다고 디모데와 디도에게 편지로 이야기 하고 있습니니다.

 

이 시대에서 목회를 하는 목회자라면 ‘목회서신’의 말씀을 읽고, 또 읽어 <바른 신학, 바른 성경, 바른 교회>로 이끌어 가야 합니다. 자신의 야망적인 것으로 도구화 하는 목회자가 되어서는 결코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수 없다는 것을 생각해야 합니다.

 

?

  1. 조미료 복음과 말씀의 종- 성서계명교회 최동규 목사님의 글

    Date2016.12.13 By전은덕 Views751
    Read More
  2. 교회는 기댈만한 것인가?

    Date2016.11.23 By전은덕 Views380
    Read More
  3. 교회다운 교회가 되려면.......강상수 목사님

    Date2016.11.15 By전은덕 Views860
    Read More
  4. 옥한흠 목사, '열심과 바른 교리가 있어도 타락할 수 있다'

    Date2016.11.11 By전은덕 Views769
    Read More
  5.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의 간략한 역사

    Date2016.09.27 By전은덕 Views552
    Read More
  6. 선행은 구원 받은 자의 당연한 도리의 생활

    Date2016.09.18 By전은덕 Views310
    Read More
  7. 보편적인 교회를 이루기 원하면....

    Date2016.09.18 By전은덕 Views475
    Read More
  8. 많이 부족하기에 많이 울고 있는..................

    Date2016.09.01 By전은덕 Views363
    Read More
  9. 진실성!

    Date2016.08.29 By전은덕 Views375
    Read More
  10. [회개에 대한 교리설교, 이렇게 한다]

    Date2016.08.28 By전은덕 Views1303
    Read More
  11. 고 이동섬 목사님을 생각하면서 마음이 생각하는 글..........................

    Date2016.08.27 By전은덕 Views2330
    Read More
  12. 故 최일환 목사의 별세를 애도하며

    Date2016.08.23 By전은덕 Views576
    Read More
  13. 참된 그리스도인의 표지? - 언약교회 박주동 목사

    Date2016.08.22 By전은덕 Views857
    Read More
  14. 개혁신학 포럼을 마무리 하면서.................

    Date2016.08.22 By전은덕 Views332
    Read More
  15. 목회서신으로 본 목회자의 마음을 생각하면서.....

    Date2016.08.22 By전은덕 Views436
    Read More
  16. 휴가를 보내면서도 교회를 생각하는 마음의 글...........

    Date2016.08.19 By전은덕 Views457
    Read More
  17. 충동성 있는 삶의 '회개'

    Date2016.08.19 By전은덕 Views457
    Read More
  18. 개혁해야 할 예배

    Date2016.08.19 By전은덕 Views241
    Read More
  19. 거룩한 생활은 교회

    Date2016.08.19 By전은덕 Views234
    Read More
  20. 하나님 나라와 교회

    Date2016.08.19 By전은덕 Views62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위로